본문 바로가기

유럽여행 Tip~!/기초 정보

[쫑픽]인솔자가 알려주는 인천↔파리 항공권 - 구입 요령!

728x90
반응형

 파리는 항공사가 유럽에 취항한다고 했을 때 3순위 안에는 무조건 들어간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래서 장거리노선에서는 로마에는 취항하지 않아도 파리에는 취항할 가능성이 높다. 그만큼 취항하는 항공사도 많고 그만큼 다양한 스케줄과 경쟁 많은 노선임은 분명한데 항공권을 구입할 때 도움될만한 팁을 정리해본다.

|| 파리에 있는 공항

※ 파리 샤를드골공항 / CDG

 

※ 파리 오를리 공항 / ORY

 

파리의 메인 공항은 샤를 드골공항이며, 공항코드 CDG로 검색하면 된다.


|| 대한항공 / Korean Air / 직항

더보기
  • 항공사 코드 : KE
  • 동맹체 : Skyteam
  • 스케줄 - 동계(11~3월)
     KE901   서울/인천(ICN) → 파리 샤를드골(CDG)    14:00  18:30     (12시간 30분)
     KE902   파리 샤를드골(CDG) → 서울/인천(ICN)    21:00  15:55+1 (10시간 55분)
    기종 : Boeing 777-300ER
  • 스케줄 - 하계 (4~10월)
     KE901   서울/인천(ICN) → 파리 샤를드골(CDG)    13:20  18:30     (12시간 10분)
     KE902   파리 샤를드골(CDG) → 서울/인천(ICN)    21:00  15:00+1 (11시간 00분)
    기종 : Boeing 777-300ER

※ 항공권 구입시 참고사항

  • 대한항공 특가는 출발일 기준 2~6개월 조기예약 발권 조건이 일반적이다.
  • 출발을 한 달 정도 남겨두고 특가 판매가 종종 있다. 종종.
  • 100만원 이하면 저렴하게, 120만원 이하면 나쁘지 않게, 150만원대면 정규운임으로 구입한 편이라고 할 수 있다.
  • 특가여도 주말출발은 10~15만원 정도 비싼 경우가 일반적이다.
  • 국내항공사들은 취소패널티가 저렴할 수 있다. 출발일 기준 3달 전(~91일 전)까지는 무료, ~61일 전까지는 3만원 등. 출도착일이 고정되어있다면 국내항공사로 발권했다가 추후에 타항공사들의 특가를 보고 결정해보는것도 나쁘지 않다.
  • 특가 중에 Q나 N 클라스인 경우 마일리지 적립이 70%로 제한된다.
  • 부산, 대구 ↔ 인천 출도착 국내선 내항기 스케줄과 결합 발권 가능하다. 때로는 무료(세금만 지불)인 경우가 있어서 지방출도착인경우 활용해볼만 하다.
  • 스카이패스 마일리지를 통해 이코노미석에서 비즈니스석으로 업그레이드 하려면 이코노미석은 230만원 이상대의 가격으로 구입해야만 가능하다. 이가격이면 외국계 항공사에서는 마일리지 안쓰고도 비즈니스석 특가로도 구매가능한 경우도 많기에 개인적으로는 추천하지 않는다.
  • 비즈니스석 특가는 잘 안나오는편이며 못해도 460만원 이상부터 금액이 시작된다. (왕복 기준)
  • KE5901, KE5902는 코드쉐어 편이어서 실제 탑승은 에어프랑스로 탑승하게 된다.
  • 한창 파리 노선 수요가 폭발적일때는 KE903, KE904 편도 운영했었다.
  • 중국 심양 혹은 베이징 상공을 거쳐 러시아를 지나 유럽으로 향한다.
  • 코로나 이전에는 출발 시간대 특성상 중국상공의 트래픽 문제로 출발이 지연되는 경우가 꽤 있었다. 그래도 직항이기 때문에 지연도착에 대한 부담이 적다.
  • 인천공항에서는 2터미널, 샤를드골공항에서는 2E터미널을 이용한다.
  • 제휴사인 에어프랑스의 허브 샤를드골공항을 이용하기 때문에 보이지 않는 장점들이 있다.
  • 기내면세점을 이용할 수 있다는것이 장점이 될 수 있다. (귀국시 물품 수령 등)
  • 파리에서 뒤늦은 밤 출발이기 때문에 파리의 마지막 날 일정을 좀 더 여유롭게 활용할 수 있다.
  • 귀국시 직항으로 귀국하기 때문에 세관에서의 처리가 좀 더 수월한 편이다.
  • 환승 스케줄과 비교해 마일리지 적립 100% 되는 대한항공이 20만원 이내에서 비싸다면 대한항공 스케줄을 선택하는 것을 추천한다.

|| 아시아나항공 / Asiana Airlines / 직항

더보기
  • 항공사 코드 : OZ
  • 동맹체 : Star Alliance
  • 스케줄 - 동계 (11~3월) & 하계 (4~10월)
    인천공항에서는 대략 점심때 출발하여 오후 5~6시 사이에 파리 도착 스케줄이다.
    파리 샤를드골공항에서는 저녁 7~8시쯤 출발하여 인천에는 오후 2시쯤 도착한다.
  • 기종 : Airbus A350-900

※ 항공권 구입시 참고사항

  • 아시아나 항공은 특가 아니어도 좌석상황이 좋으면 110만원 내에서 항공권 구매가 가능하다. 
  • 100만원 이하면 저렴하게, 120만원 이하면 나쁘지 않게 구입한 편이라고 할 수 있다. 대체로 대한항공보다 5~10만원 정도 저렴한 선에서 요금대를 형성한다.
  • 주말출발은 10~15만원 정도 비싼 경우가 일반적이다.
  • 국내항공사들은 취소패널티가 저렴할 수 있다. 출발일 기준 3달 전(~91일 전)까지는 무료, ~61일 전까지는 3만원 등. 출도착일이 고정되어있다면 국내항공사로 발권했다가 추후에 타항공사들의 특가를 보고 결정해보는것도 나쁘지 않다.
  • 특가 중에 V 클라스인 경우 마일리지 적립이 70%로 제한된다.
  • 부산 ↔ 인천(김포) 출도착 국내선 내항기 스케줄과 결합 발권 가능하다. 때로는 무료(세금만 지불)인 경우가 있어서 지방출도착인경우 활용해볼만 하다.
  • 아시아나클럽 마일리지를 통해 이코노미석에서 비즈니스석으로 업그레이드 하려면 이코노미석은 최소 230만원 이상대의 가격으로 구입해야만 가능하다. 이 가격이면 외국계 항공사에서는 마일리지 안쓰고도 비즈니스석 특가로도 구매가능한 경우도 많기에 개인적으로는 추천하지 않는다.
  • 대한항공 보다는 비즈니스석 특가가 조금 더 나오는편이다. 정규요금으로는 340만원 이상부터 금액이 시작된다. (왕복 기준)
  • 코로나 이전에는 출발 시간대 특성상 중국상공의 트래픽 문제로 출발이 지연되는 경우가 꽤 있었다. 그래도 직항이기 때문에 지연도착에 대한 부담이 적다.
  • 인천공항은 1 터미널, 샤를드골공항에서도 1터미널을 이용한다.
  • 아시아나항공의 이원구간 특가 판매가 있을 때 파리에서 암스텔담, 취리히, 프라하, 마드리드 등으로 타사항공편을 통한 추가 연결이 가능하다. 이 때 파리에서 스탑오버를 활용하는 것도 괜찮은 방법일 수 있다.
  • 기내면세점을 이용할 수 있다는것이 장점이 될 수 있다. (귀국시 물품 수령 등)
  • 파리에서 저녁시간대 출발이기 때문에 파리의 마지막 날 일정을 좀 더 여유롭게 활용할 수 있다.
  • 귀국시 직항으로 귀국하기 때문에 세관에서의 처리가 좀 더 수월한 편이다.
  • 환승 스케줄과 비교해 마일리지 적립 100% 되는 아시아나항공이 20만원 이내에서 비싸다면 아시아나항공 스케줄을 선택하는 것을 추천한다.
  • 주 7회가 아닌 주 3~5회 스케줄인 경우가 많다.
  • 비즈니스석에 대한 선호도를 보면 대한항공에 밀리는 느낌?이 있다.
  • Airbus A350 기종이 투입되다보니 무선 Wi-Fi 서비스(USD 12~22) 및 이코노미 스마티움 좌석 이용이 가능하다. (4인치 넓은 좌석, 라운지 이용 및 우선 탑승 혜택 등)

|| 에어프랑스 / Air France / 직항

더보기
  • 항공사 코드 : AF
  • 동맹체 : Skyteam
  • 스케줄 - 동계 (11~3월) & 하계 (4~10월)
    인천공항에서 오전 9~10시 쯤 출발해 파리에는 오후 2시 즈음에 도착한다.
    파리에서도 오후 1~2시쯤 출발해 인천공항에는 오전 7~8시 사이에 도착한다.
  • 기종 : Boeing 777-300ER

※ 항공권 구입시 참고사항

  • 에어 프랑스는 KLM 네덜란드 항공과 함께 출발일 기준 1~6개월 전에 특가 판매가 이루어진다.
  • 유류할증료가 비싼편이기 때문에 마일리지로 항공권을 발권하는 경우 손해가 될 수도 있다.
  • 80만원 이하면 저렴하게 구입했다고 볼 수 있다.
  • 대한항공으로 마일리지 적립이 제한적이며 0~50%가 일반적이라고 보면 된다.
  • 특가 운임중에는 위탁수하물 미포함 요금일 수도 있으니 구입시 주의하도록 하자.
  • 특가 운임들은 출발일 기준 1주일 전까지 발권 및 최소 체류일이 6일 이상 혹은 일요일 이후 귀국 조건인 경우가 많다.
  • 취소시 패널티가 25만원을 넘기니 고민하고 발권해야 한다.
  • 오전 9시 출발인경우 공항에 오전 6시 30분까지 도착가능할지 부터 체크해보자.
  • 인천공항은 2 터미널, 샤를드골공항에서는 2E 터미널을 이용한다.
  • 파리를 스탑오버로 하여 유럽의 다른도시로 연결하는 스케줄 활용도가 높다. 하지만 스탑오버 조건이 붙으면 요금이 상승하는 경우가 많으니 비교를 잘해야 한다.
  • 대한항공과 코드쉐어 결합이 가능해서 파리에서 저녁 귀국 스케줄로 바꿀 수 있다. 또한 KLM 네덜란드 항공과도 요금 결합이 가능하기 때문에 좌석상황이 안좋은 경우 암스텔담에서 환승하여 파리를 오가는 스케줄로도 변경 가능하다. 
  • 귀국시 직항으로 귀국하기 때문에 세관에서의 처리가 좀 더 수월한 편이다.
  • 개인적으로 일등석 서비스는 전세계 항공사 중 Top 3에 들어간다고 하고 싶다.
  • 파리 도착 후 호텔에서 저녁에 나와 파리 시내를 다녀볼 수는 있겠지만 시차 적응과 체력 안배를 잘 해야 한다.

반응형

728x90

|| 루프트한자 독일항공 / Lufthansa German Airlines

더보기
  • 항공사 코드 : LH
  • 동맹체 : Star Alliance
  • 스케줄 - 동계 (11~3월) & 하계 (4~10월)
    뮌헨행은 인천공항에서 10시쯤 출발하며, 기종은 Airbus A350-900 기종으로 운영된다.
    프랑크푸르트 행은 인천공항에서 오후 3시 전후에 출발하며 유럽계 항공사중 인천공항에서 가장 늦게 출발하지 않나 싶다. 기종을 Boeing 747-400 으로 운영하는데, 많이 오래된 기종이라 아쉬운 부분이 있다.
  • 기종 : Airbus A350-900, Boeing 747-400 등

※ 항공권 구입시 참고사항

  • 루프트한자는 뮌헨과 프랑크푸르트 두 곳을 허브로 하며, 운임 결합도 가능하기 때문에 선택의 폭이 넓은 편이다.
  • 개별 수요에 맞춰서 조기 예약을 할 수록 항공권 요금이 저렴한 편이다.
  • 특가 운임중에는 위탁수하물 미포함 요금일 수도 있으니 구입시 주의하도록 하자.
  • 80만원 이하면 저렴하게 구입했다고 볼 수 있다.
  • 파리의 오를리 공항(ORY)으로 운임조회가 될 수 있으니, 공항 확인을 정확하게 하자.
  • 프리미엄 이코노미석이 운영되는데, 좀 더 넓은 좌석에 위탁수하물 2개까지 가능해져서 허니문 여행 등에 추천해볼만하다.
  • 특가는 좌석상황이 좋아도 체류기간 5일을 넘기거나 혹은 일요일 이후 귀국을 해야 적용되는 경우가 많다.
  • 유류할증료가 비싼편이기 때문에 마일리지로 항공권을 발권하는 경우 손해가 될 수도 있다.
  • 아시아나항공과 제휴사인것은 맞지만 마일리지 적립이 제한적인 경우가 많다.
  • 인천공항은 1 터미널, 샤를드골공항에서도 1 터미널을 이용한다.
  • 프랑크푸르트와 뮌헨의 경우 1시간이면 환승은 가능하지만, 코로나 방역과 기타 이슈를 고려하면 2시간 정도의 대기시간을 두는 것을 권장한다.
  • 뮌헨 및 프랑크푸르트 공항 모두 쇼핑할거리는 별로 없으니 너무 기대하지는 말자.

|| 핀에어 / Finnair

더보기
  • 항공사 코드 : AY
  • 동맹체 : One World
  • 스케줄 - 동계 (11~3월) & 하계 (4~10월)
    인천에서 오전 10시 쯤 출발해서 유럽에는 이른 저녁때면 도착한다.
    22년 하계 시즌부터 부산출발 직항 스케줄도 예정되어 있다.
  • 기종 : Airbus A350-900

※ 항공권 구입시 참고사항

  • 지연 운항도 잘 없고, 이동거리도 직항 노선에 버금갈 정도로 짧은 편이다.
  • 출발일 기준 1~6개월 전에 구입하면 특가로 구입할 가능성이 크다.
  • 특가 운임중에는 위탁수하물 미포함 요금일 수도 있으니 구입시 주의하도록 하자.
  • 예약 변경 혹은 취소시 패널티가 30만원을 넘어가는 경우가 있으니 고민하고 발권하자.
  • 70만원 이하면 저렴하게 구입했다고 볼 수 있다.
  • 파리에서 귀국시 부산행 좌석이 막혀있으면 인천행으로 대신 해보는것은 어떨까?
  • 기내서비스가 조금 심플한편이며, 풍족한 느낌은 없다.

|| 폴란드 항공 / LOT Polish Airlines

더보기
  • 항공사 코드 : LO
  • 동맹체 : Star Alliance
  • 스케줄 - 동계 (11~3월) & 하계 (4~10월)
    인천에서는 오전 11시쯤 출발 바르샤바에서 환승 후 파리에는 저녁시간대면 도착한다.
    파리에서도 오전 11시쯤 출발하여 인천에는 익일 오전 9시쯤에 도착한다.
  • 기종 : Boeing 787-9

※ 항공권 구입시 참고사항

  • 출발일 기준 1~6개월 전에 구입하면 특가로 구입할 가능성이 크다.
  • 70만원 이하면 저렴하게 구입했다고 볼 수 있다.
  • 비즈니스석이나 프리미엄 이코노미석을 특가에 구입할 수 있는 기회가 많다.
  • 중국-몽골-러시아 상공을 거쳐 가는것이 일반적이지만, 중국-카자흐스탄-발틱해를 거쳐 가기도 한다.
  • 폴란드 항공이 바르샤바 외에도 부다페스트에도 취항하지만 파리 연결 노선은 부다페스트만 가능하다.
  • 기내서비스가 조금 심플한편이며, 풍족한 느낌은 없다.

|| 싱가포르항공 / Singapore Airlines

더보기
  • 항공사 코드 : SQ
  • 동맹체 : Star Alliance
  • 스케줄 - 동계 (11~3월) & 하계 (4~10월)
    하계시즌부터는 하루에 4편 이상 인천과 싱가포르를 오가며, 싱가포르에서 파리를 오가는 비행편도 많다.
    기존대로면 부산출발 스케줄도 계획했었기 때문에 부울경 지역에서는 장점이 될 수 있다.
  • 기종 : Boeing 787-10, Boeing 777-300ER, Airbus A350-900, Airbus A330-300 등

※ 항공권 구입시 참고사항

  • 평소 유럽행 특가 판매가 활발하지는 못했는데, 코로나기간에는 100만원 이하의 특가 판매가 많다.
  • 특가 혹은 좌석상황에 따라 대기시간이 8시간 이상인 경우가 많으며, 코로나 때문에 싱가포르 스탑오버의 장점은 거의 없다고 봐야할 것 같다.
  • 거리가 편도 9천마일 이상이어서, 마일리지 적립 여행(마일런)에는 최적의 항공사이지만 아시아나항공 등으로 적립하기 위한 요금대는 150만원은 넘겨야 되는것 같다.
  • 유류할증료는 0원대로 가는 경우가 많아 마일리지 항공권으로 발권하기는 좋을 수 있다.
  • 이코노미석의 기내서비스 만족도는 높은 편이며, 비즈니스석, 일등석도 반응이 좋다.
  • 위탁수하물 무게가 특가 운임에 따라 25kg~30kg 사이가 되니 무게에 민감한 상황이면 꼭 체크해보자.
  • 특가 항공권의 환불패널티가 30만원 이상이여서 신중하게 고민하고 발권하자.
  • 스케줄에 따라 파리에 익일 도착인 경우가 있으니 날짜 체크를 잘 해야 한다.

|| 에바항공 / EVA Air

더보기
  • 항공사 코드 : BR
  • 동맹체 : Star Alliance
  • 스케줄 - 동계 (11~3월) & 하계 (4~10월)
    인천에서 저녁때 출발하여 타이페이에서 환승 후 파리에는 익일 오전 도착 여정이다.
    귀국시에도 파리에서 오전에 출발하여 인천에는 익일 점심때 쯤 도착한다.
  • 기종 : Boeing 777-300ER, Airbus A330-300 등

 

※ 항공권 구입시 참고사항

  • 뜬금없이? 유럽행 특가가 나오지만, 좌석상황이 좋지 못해서 선택의 폭이 좁은 경우가 많다.
  • 에바항공은 헬로키티 마케팅으로 유명한 항공사다.
  • 타이페이에서 파리 등 유럽으로 갈 때는 부산-북한 영공-러시아를 거쳐 가며, 파리에서 타이페이로 갈 때는 터키-조지아-중국을 거쳐 간다.
  • 여름시즌에 태풍과 잘못만나면 스케줄이 꼬일 수 있는 단점이 있다.
  • 기내서비스 평은 좋으며, 특히 비즈니스석에 대한 관심이 많다.
  • 취소 환불 패널티가 생각보다 괜찮은편이다. (20만원 이내)
  • 스케줄에 따라 파리에 익일 도착인 경우가 대부분이니 날짜 체크를 잘 해야 한다.

|| KLM 네덜란드 항공 / KLM Royal Dutch Airlines

더보기
  • 항공사 코드 : KL
  • 동맹체 : Skyteam
  • 스케줄 - 동계 (11~3월) & 하계 (4~10월)
    인천에서는 새벽 1시쯤 출발하여 유럽에는 오전 10시쯤에는 도착한다.
    파리에서 귀국시에도 오후 5시쯤 출발하여 인천에는 익일 오후 3~4시면 도착한다.
  • 기종 : Boeing 777-200ER, Boeing 777-300ER 등

※ 항공권 구입시 참고사항

  • KLM 네덜란드 항공은 에어프랑스와 함께 출발일 기준 1~6개월 전에 특가 판매가 이루어진다.
  • 유류할증료가 비싼편이기 때문에 마일리지로 항공권을 발권하는 경우 손해가 될 수도 있다.
  • 80만원 이하면 저렴하게 구입했다고 볼 수 있다.
  • 대한항공으로 마일리지 적립이 제한적이며 0~50%가 일반적이라고 보면 된다.
  • 암스텔담-파리 구간은 마일리지 적립이 조금이라도 될 가능성이 높다.
  • 특가 운임중에는 위탁수하물 미포함 요금일 수도 있으니 구입시 주의하도록 하자.
  • 특가 운임들은 출발일 기준 1주일 전까지 발권 및 최소 체류일이 6일 이상 혹은 일요일 이후 귀국 조건인 경우가 많다. 
  • 취소시 패널티가 25만원을 넘기니 고민하고 발권해야 한다.
  • 10월 2일 출발이면 10월 1일 밤에는 인천공항에 도착을 해야하니 날짜 계산을 잘해야 한다.
  • 인천공항은 2 터미널, 샤를드골공항에서는 2E 터미널을 이용한다.
  • 코로나 방역 이슈가 없다면 암스텔담에서 스탑오버를 통한 일정 구성이 가능하다. (8시간 이상 대기 추천)
  • 에어프랑스는 물론 대한항공과 코드쉐어 결합이 가능해서 파리에서 저녁 귀국 스케줄로 바꿀 수 있다. 또한 에어프랑스와도 요금 결합이 가능하기 때문에 파리 직항 스케줄이 포함된 항공권으로도 발권 가능하다.
  • 컴포트 이코노미석은 좌석이 좀 넓다 뿐이지 프리미엄 이코노미석은 아니다.
  • 점심 때 파리 도착 후 첫 날 부터 파리 시내를 다녀볼 수는 있겠지만, 호텔에서 체크인이 안될 수 있는점 및 시차 적응과 체력 안배를 잘 해야 한다.
  • 기내서비스는 나쁘지도 좋지도 딱 평균을 유지한다고 본다.

|| 터키항공 / Turkish Airlines

더보기
  • 항공사 코드 : TK
  • 동맹체 : Star Alliance
  • 스케줄 - 동계 (11~3월) & 하계 (4~10월)
    밤 10시~자정즈음에 인천공항을 출발, 이스탄불에는 새벽 4~5시 도착, 파리에는 오전 10시 전후로 도착한다.
    파리에서 귀국시 오후 5시 즈음 출발하여, 인천에는 익일 오후 4~5시 사이 도착한다.
    예정대로라면 하루에 2편까지 띄우는 날도 있어서 TK91 편은 물론 TK89 TK21 편도 운영되니 참고해보자.
  • 기종 : Boeing 777-300ER, Aribus A330-300 등

※ 항공권 구입시 참고사항

  • 동계시즌에는 TK91편이 0시 이후 출발로 바뀌기 때문에 주의하자.
  • 유류할증료가 비싼편이기 때문에 마일리지로 항공권을 발권하는 경우 손해가 될 수도 있다.
  • 위탁수하물을 개수가 아닌 무게로 구분하기 때문에 장점이 될 수도 있다.
  • 취소시 환불패널티가 약 30만원 가까이되기 때문에 고민하고 발권하자.
  • 조기예약으로 미리 발권할 수 있으면 비즈니스석 특가도 나쁘지 않다. 
  • 특가 항공권은 아시아나항공으로의 마일리지 적립이 매우 제한적인 편이다.
  • 편도항공권 구매가 많은 항공사 중 하나다.
  • 이스탄불에는 IST 말고도 SAW 공항이 또 있다. 항공권 구매시 중간 환승공항을 SAW로 발권하는 일이 없도록 하자.
  • 터키항공의 허브가 되는 이스탄불 공항이 2019년에 변경되어서, 공항코드는 그대로 가는데 시설은 최신식으로 바뀌었다. 그 이전 후기들은 무시해도 좋다.
  • 기내서비스 평가는 전체적으로 좋은 편이다.
  • 한국인 승무원이 탑승하지는 않지만 한국어가 가능한 승무원이 탑승하여 서비스를 제공한다.
  • 그룹여행으로 이용하는 손님들이 많다. 

|| 에미레이트 / Emirates

더보기
  • 항공사 코드 : EK
  • 동맹체 : 없음
  • 스케줄 - 동계 (11~3월) & 하계 (4~10월)
    인천공항에서 23:55 출발로, 파리에는 익일 점심때 도착하며,
    파리에서는 오후 3~4시쯤 출발하여 인천에는 익일 오후 5시쯤 도착한다.
    비행시간이 긴 편이다.
  • 기종 : Boeing 777-300ER, Airbus A380-800 등

※ 항공권 구입시 참고사항

  • 고객들의 인식 변화가 담긴 항공사다. 처음에는 중동계 항공사라고 해서 무조건 싫어했던 사람들이 많았는데, 이용객이 많아지다보니 지금은 그냥 그러려니 한다. 유럽계항공사로 중간에 5~6시간 대기를 해도 에미레이트항공보다 이동시간은 짧다.
  • 이코노미석 및 비즈니스석, 일등석 특가 판매가 진행되지만, 시기는 불규칙하다.
  • 편도항공권 구매가 많은 항공사 중 하나다. 
  • 대한항공과 제휴사인것은 맞지만 이코노미석의 경우 Y CLS 아니면 적립 자체가 불가능하다.
  • 기내서비스는 럭셔리란 단어를 뺄 수 없을 만큼 좋은 편에 속하지만, 사실 이코노미석은 좌석이 넓거나 그런 항공사는 아니다.
  • 현재는 인천-두바이 구간을 Boeing 777-300ER 기종으로 운영중인데, 이코노미석의 편의성은 조금 떨어진다고 이야기하고 싶다. (3-4-3 배열 등)
  • 에미레이트 항공의 한국인 승무원 채용은 인천 취항 이전부터 진행되었었다.
  • A380 운영이 점점 줄어들지만 가장 활발하게 운영시키는 항공사가 될 것이다.

|| 에티하드 항공 / Etihad Airways

더보기
  • 항공사 코드 : EY
  • 동맹체 : 없음
  • 스케줄 - 동계 (11~3월) & 하계 (4~10월)
    인천공항에서 새벽 1시 30분쯤 출발하여, 파리에는 오후 2시 넘어 도착한다.
    파리에서는 오전 10시쯤 출발하여, 인천에는 익일 오후 2시쯤 도착한다.
  • 기종 : Boeing 787-9, Boeing 787-10

※ 항공권 구입시 참고사항

  • 에미레이트 항공과 같은 국적의 항공사다.
  • 출발일 기준 1~6개월 정도의 조기예약 발권 특가를 꾸준하게 내놓고 있다.
  • 최대 체류기간이 1개월을 넘기면 특가운임이 올라갈 수 있다.
  • 대한항공 및 아시아나항공 모두 제휴관계를 맺고있으며, 마일리지 적립도 가능한데 현재로서는 아시아나항공에 좀 더 유리한 경우가 많지만, 특가 운임마다 확인해보도록 하자.
  • 아부다비 공항은 옛날 느낌이 나는편이다.
  • 동계시즌에는 자정 전에 출발하기 때문에 날짜 계산을 잘 해야 한다.
  • 에미레이트 항공 못지 않게 기내서비스 평가가 좋은 항공사이다.

|| 카타르항공 / Qatar Airways

더보기
  • 항공사 코드 : QR
  • 동맹체 : One World
  • 스케줄 - 동계 (11~3월) & 하계 (4~10월)
    우리나라에서 자정 이후 출발하여, 파리에는 오후 2시 넘어 도착이다.
    귀국시에는 오후 4~5시쯤 출발하여 인천에는 익일 오후 5시쯤 도착한다.
  • 기종 : Airbus A350-900, Boeing 777-300ER

※ 항공권 구입시 참고사항

  • 중동의 대표적인 메이저 항공사다.
  • 조기 예약 조건으로 발권하면 특가로 구매할 수 있는 기회가 많으며, 비즈니스석도 특가로 구매할 가능성이 크다.
  • 취소시 환불패널티가 30만원 이상이기 때문에 고민하고 발권하자.
  • 파리에서의 귀국편 탑승이 오후 시간대라는 점이 장점일 수 있다.
  • 2022년에 카타르 월드컵이 예정되어 있다보니 강제적인 좌석 제한이 걸릴 가능성이 크다.
  • 기내서비스 평가는 매우 좋은 편이다.
  • 그룹의 단체여행객이 많이 탑승했던 항공사이기도 하다.
  • 아시아나항공으로 마일리지 적립이 가능하다.
  • 카타르 도하 공항은 매우 현대적인 시설이지만, 공항이 매우 넓은편이다.

|| 항공권 발권 추천

아래는 항공권 검색 할 때 많이 찾는 스카이스캐너 링크 배너를 남겨놓는다. 항공사와 다이렉트 예약도 가능하고, 여행사 중에서는 추후 한국어 상담이 가능한 국내여행사 위주로 발권하는 것을 추천한다. (한국어 서비스 가능)

 


|| 기타

[쫑픽]유럽 항공권 – 저렴하게 구입하는 방법

 

[쫑픽]유럽 항공권 – 저렴하게 구입하는 방법

항공권 아마도 인터파크나 스카이스캐너 등 항공권 비교 검색하는 사이트에서 검색해보신 경험은 다 있을 것 같다. 그리고 항공권 금액 비교 사이트에서 검색하고 구입하면 저렴하게 구입 가능

jjongpig.tistory.com

 

[쫑픽]여행 고수들의 항공권 구입 방법 (유럽 항공권 기준)

 

[쫑픽]여행 고수들의 항공권 구입 방법 (유럽 항공권 기준)

 항공권을 구입할 때 요금조건에 대해서 확인할 사항이 있지만, 주의해야 될 사항도 있다. 항공권의 금액을 결정하기 보다는 나중에 낭패를 보지 않기 위한 구입단계나 결제시 체크해야 될 사

jjongpig.tistory.com

 

[쫑픽]유럽여행 / 전문가가 in-out 도시 정하는 방법!

 

[쫑픽]유럽여행 / 전문가가 in-out 도시 정하는 방법!

 인 = in  = 유럽에 첫 귀국하는 도시, 아웃 = out = 유럽에서 마지막을 마무리하는 도시 (항공사에서는 반대 개념으로 볼 때도 있지만...)  항공권을 구입할 때 open-jaw 라는 티켓이 있다. 간단하게

jjongpig.tistory.com

 

[쫑픽]편도 항공권 - 급할때도 발권 잘하는 방법!

 

[쫑픽]편도 항공권 - 급할때도 발권 잘하는 방법!

 코로나 바이러스 때문에 유럽에서 한국인의 입국을 제한하거나 막았다면 이제는 유럽인들에 대해서 한국이 더 신경써야 되는 상황이 왔다. 유럽에 거주하는 교민이나 유학생, 주재원 들이 급

jjongpig.tistory.com

 

[쫑픽]인솔자가 추천하는 기내 좌석 선택 노하우!

 

[쫑픽]인솔자가 추천하는 기내 좌석 선택 노하우!

 인솔자로 출장을 가면 아무래도 인원이 많다 보니 공항내 항공사 카운터에서 그룹 수속으로 진행하게 된다. 그러면 일부 카운터 직원 분들은 인솔자 좌석을 앞자리로 빼줄것인지 물어볼 때도

jjongpig.tistory.com

 

[쫑픽]파리 샤를 드골 공항에서 시내 가는 방법! - 총정리

 

[쫑픽]파리 샤를 드골 공항에서 시내 가는 방법! - 총정리

 10년 전 쯤에 항공사 승무원 지인이 이번달에 파리로 가는 스케줄이 잡혔다고 좋아하던 기억이 난다. 그 후로는 어디를 가든 감흥이 없는? 프로가 되었지만 우리나라에서는 에어프랑스, 아시아

jjongpig.tistory.com

 

[쫑픽]인솔자가 추천하는 파리 호텔 리스트!

 

[쫑픽]인솔자가 추천하는 파리 호텔 리스트!

 프랑스 파리는 관광대도시 답게 많은 호텔들이 있다. 하지만 호텔 예약하기가 진짜 어려운 곳 중의 하나다. 이유는 다음과 같다. 너무 많은 호텔 └ 중국집에서 짜장과 짬뽕 결정하는것도 어려

jjongpig.tistory.com

 

 

※ 이글은 직접 작성했고 광고 제휴를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 받을수도 있습니다.

728x90
반응형